종단에서는 자연 및 사찰 수행환경 보전 활동과 사찰림의 공익적 가치제고, 보전을 위하여 다양한 환경관련 활동을 하고 있습니다. 

 
1.  환경위원회 활동

- 환경위원회 목적
 종단의 친환경적 운영과 생활·문화·생태·종교환경을 보전함을 목적으로 하고 있음.
- 환경위원회 역할
      1. 불교환경의제 21추진 지원 및 점검
      2. 종단 환경정책의 연구·조사   
      3. 교구환경위원회 활동 총괄 및 지원
      4. 사찰 환경문제의 실태조사 및 대응, 분쟁 사안에 대한 조정 및 협의
      5. 민간환경단체와의 연대에 관한 사항
      6. 기타 종단 및 사찰의 환경에 영향을 줄 수 있는 중요사항
 
2. 사찰환경 침해대응

 - 현안별 사찰환경 침해대응활동 진행 ,환경보존활동 대응체계 구축
 - 주요현안 대응 토론회 진행 및 환경단체 연대 활동
 - 사회부, 현안별 전문 자문의뢰
 
3. 사찰수목원 건립

 - 사찰의 공익적 가치제고 및 사찰림 보전을 위한 정책연구
 
 
작성일 : 20-02-10 11:35
2018년 IUCN보고서 번역서 발간 [Indigenous and traditional people and protected areas-토착민 전통부족과 보호지역 원칙, 지침, 사례연구]
사회부
304 20-02-10 11:35  

 

 

   

대한불교조계종은 한국의 보호지역과 공원지역 내 전통사찰보존지의 지속가능한 보존을 위해

 

본 번역서를 발간하게 되었습니다.

 

 

공원지역 내 전통사찰보존지는 기본적으로 종교적 성지이자 사유지로서 1700년동안 누적된

 

공동체의 삶과 전통이 담긴 문화경관을 창출합니다.

 

 

이곳은 1000여년 넘게 동일한 시간에 예불과 염불, 수행자의 생활과 일반인의 방문과 기도가

 

이뤄지는 살아있는 유산이자 우리의 삶과 함께 현재 진행형으로 진화하며 문화를 창출하고 있

 

습니다.

 

 

이처럼 전통사찰보존지는 성지로서 기능과 상징성, 종교공동체인 승가의 생활양식이 자연과

 

상호작용하면서 완성된 독특하고 전통적인 토지이용패턴, 불교적 가치와 전통적 문화가치의

 

공존, 자연보존은 물론 종교 문화적 의미를 갖는 사찰림의 문화경관으로서 높은 가치를 가지

 

고 있습니다.

 

 

특히 독립적 지역, 법맥 전승, 특유한 관습이나 전통, 법에 의한 규제, 승가 자신의 사회,

 

, 문화, 정치 제도를 유지하고 있다는 점에서 전통사찰과 승가집단은 토착민으로서 매우 독

 

특하고 견고한 지위를 가집니다.

 

 

IUCN은 정부와 비정부 기관이 토착민 등 권리보장을 위한 법적 제도적 장치 마련 효과적

 

인 공동관리를 위한 다양한 혜택 보장 견고한 동반자 관계유지 등 3가지 의무를 성실히 수

 

행할 것을 명시하고 있으며 2000IUCN 가이드에 따라 볼리비아, 호주, 니카라구아, 러시아

 

4개 국립공원의 토착민 등과 완전한 공동관리를 하고 있으며 2017년 호주 연방정부는 보

 

호지역 토착민과 공동관리를 시행하고 있습니다.

 

 

종교적 성지이자 복합유산지역인 전통사찰보존지는 국가와 국민이 온전하게 지켜가야 할 책

 

임과 의무가 있습니다.

 

본 번역서가 공원지역내 전통사찰과 기타소유자들을 정당한 파트너로 인정하고 수평적 차원에

 

서 공동관리하는 세계적인 추세를 반영하는데 마중물이 되기를 바랍니다.

 

 

* 세계자연보존연맹(IUCN, International Union for Conservation of Nature and Natural

 

Resources)은 세계의 자원과 자연의 보호를 위해 국제연합의 지원을 받아 1948년 설립된

 

국제기구이다. 우리나라는 환경부, 문화재청, 산림청, 제주특별자치도, 국립공원관리공단,

 

한국야생동물보호협회, 한국습지학회, 대자연, 자연보호중앙연맹 등 10개 기관이 가입해 있다. 또한

 

IUCN 한국위원회가 1999년 결성돼 IUCN 아시아 지역위원회에서 활동하고 있다

 

 

* 세계보호지역위원회(WCPA, World Commission on Protected Areas)IUCN 산하 기구로

 

보호지역 관리를 위한 가이드라인을 발간하고있으며 1998년부터 2018년 현재까지 27개의 보고서를

 

발간하였다.


4A874EE0ABEF9FADEB8E4A489D0C7817_1.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