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만 하는 내 아이 ‘템플스테이’ 보내볼까?
  연등국제선원, 교육형 템플스테이 3기 모집  
 
청소년들의 게임중독을 진단하고 이를 예방하는 템플스테이 프로그램이 마련됐다.

연등국제선원(주지 혜달스님)이 ‘제3기 청소년 마음챙김 자기주도 학습 템플스테이’ 참가자를 모집한다. 초‧중‧고등학생이 대상이며, 3월 30일부터 31일까지 1박 2일 간 운영된다.

이번 프로그램은 신학기를 맞은 학생들이 새로운 마음으로 학교생활을 할 수 있도록 집중력 향상과 내면 성찰, 공부법 학습 등에 초점을 맞췄다.

참선, 108배 등 템플스테이 프로그램에 자기주도 학습 전문가 박의석 소장(PES글로벌학습혁신연구소)이 강의하는 집중력 학습법 등 교육 강좌를 결합한 것이 특징이다.

특히 이번에는 청소년 게임중독의 예방과 치유 프로그램도 마련했다. 게임중독과 그 위험성을 올바로 이해시키는 게임중독 진단, 음악치료 전문가가 진행하는 음악을 활용한 치유 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이다. 

연등국제선원 템플스테이 관계자는 “게임과 핸드폰 중독에 노출된 청소년들이 잠시 그 유혹에서 벗어나 자연에서 정서를 순화하고 심신을 안정시키게 될 것”이라며 “공부와 일상에 지친 학생들의 마음을 치유하고 가다듬을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자녀의 프로그램 참여를 희망하는 학부모들은 템플스테이 예약 홈페이지 혹은 연등국제선원으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연등국제선원은 올해 1월부터 매달 ‘청소년 마음챙김 자기주도 학습 템플스테이’를 진행해오고 있다. (문의: 032-937-70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