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만원력결집불사

전국승려대회

종교편향 · 불교왜곡 근절과 한국불교 자주권 수호를 위한

전국승려대회

불기2566(2022)년 1월 21(오후 2시, 한국불교총본산 조계사에서 종교편향 근절과 한국불교 자주권 수호를 위한 <전국승려대회> 봉행했습니다. 전국의 교구본·말사 스님들을 비롯해 30개 종단협의체인 한국불교종단협의회 소속 스님 등 5,000여명의 스님들이 참석한 가운데, 전국 사찰 동시 타종으로 시작한 행사는 조계사 주지 지현스님이 고불문 낭독으로 부처님 전에 본격적인 대회 시작을 알렸으며, 이번 사태 원인이 우리 스스로에게도 있음을 자성하고 성찰하는 참회진언 108독으로 이어졌습니다.

종교편향 불교왜곡 영상시청 이후 봉행위원회 상임집행위원장인 총무부장 삼혜스님의 경과보고, 총무원장 원행스님 봉행사가 있었으며, 조계종 원로회의 의장 수봉 세민대종사가 종정예하 진제 법원 대종사의 교시를 대독하였습니다.

이어서 전국교구본사주지협의회장 덕문스님 · 한국불교종단협의회 사무총장 도각스님의 대회연설, 주윤식 조계종 중앙신도회장의 연대사, 조계종 중앙종회의장 정문스님의 ‘국민에게 드리는 글’, 중앙종회 종교편향 특별위원회 위원장 선광스님의 결의문, 석가모니불 정근, 전국비구니회장 본각스님의 발원문 낭독, 사홍서원이 진행되었습니다.

불교종단협의회 회장이자 조계종 총무원장 원행스님은 봉행사에서 "지금 대한민국 어디에도 불교계의 헌신에 대한 결과를 찾아볼수 없다"며 "오늘 우리 승가공동체의 결집은 불교계만의 이익을 위함이 아니며, 전통문화를 수호하기 위함이다. 편협하고 차별적인 사회를 향한 외침이며 보다 나은 미래를 위한 파사현정의 몸부림이다"라고 밝혔습니다.


  • 2022-01-25
  • 조회수 1,5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