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불교조계종 제33대·제34대 총무원장 해봉당 자승 대종사 종단장 봉행

대한불교조계종 제33·34대 총무원장

해봉당 자승 대종사 종단장 봉행

 

1. 대한불교조계종(총무원장 진우스님)은 2023년 12월 3(오전 10시 대한불교조계종 총본산 조계사에서 종단 제33·34대 총무원장을 역임하신 해봉당 자승 대종사의 종단장을 봉행했습니다.

 

2. 이날 종단장에는 대한불교조계종 종정 중봉 성파 예하와 원로의장 불영 자광 대종사를 비롯한 종단 원로스님 및 중진 대덕스님불자 등 1만여 명이 참석하였습니다한덕수 국무총리와 정부 부처 장관이웃종교 및 이웃종단 대표정세균 전 총리서울시장경기도지사 및 사회 각계 인사들이 이 자리에 동참하여 자승 대종사의 원적을 추모하고 극락왕생을 발원했습니다.

 

3. 또한 자승대종사의 총무원장 재임 시절 사회적 약자와 소외된 이웃의 아픔을 함께 나누기 위해 종단 내 사회노동위원회를 설치하며 인연을 맺은 세월호 참사 미수습자 가족이었던 단원고 학생 故 조은화허다윤 양의 부모님, KTX 해고 승무원 김승하(전국철도노조 KTX 여승무원 지부장), 권미정(전국철도노조 KTX 여승무원 부지부장쌍용자동차 정리해고 노동자 김득중(쌍용자동차노조 지부장), 한상균(전 민주노총 위원장님이 참석해 생전에 스님과 나눈 인연에 감사를 표하고 스님의 마지막 가시는 길을 배웅했습니다.

 

4. 대한불교조계종 종정 중봉 성파 예하는 법어를 통해 이 인생의 세계는 사바세계(娑婆世界)라고도 하고 고해(苦海)라고도 합니다이 사바세계에 자승스님께서는 살면서 많은 교훈을 남기고 갔다고 봅니다.”라며 사바세계의 육신(肉身)을 버리고 법신(法身)으로 안양국(安養國)에서 편히 쉬기를 바랍니다.”라고 각령(覺靈축원을 올렸습니다.

 

총무원장 진우스님은 영결사에서 대종사가 남기신 더 이상 구할 것이 없으니 인연 또한 사라지는구나라는 열반송을 언급하며 때가 되니 할 일을 모두 마치게 되었고 홀연히 이사(理事)의 두 경계를 넘어서며 모든 것을 허공계에 회향하셨으니 가이 범부(凡夫)로서는 가늠조차할 수 없는 격외(格外)의 모습입니다.라고 자승대종사의 수행력을 기렸습니다.

 

5. 윤석열 대통령은 김대기 대통령 비서실장이 대독한 조사에서 저와 정부는 더 나은 세상을 위해 원력의 씨를 뿌리자는 스님의 가르침을 이어받아 인류 보편의 가치인 자유와 연대의 정신으로 어려운 이웃을 더 따뜻하게 살피고 국민의 삶 구석구석 희망이 스며들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습니다.”라며 애도의 뜻을 전했습니다.

 

6. 종단장은 명종개식삼귀의례영결법요헌향헌다행장소개추도입정생전법문영결사법어추도사조사조가헌화조전인사말씀전법선언제창사홍서원의 순서로 진행되었습니다.

 

7. 종단장 이후 자승대종사의 법구는 스님의 재적 본사인 제2교구본사 용주사(경기도 화성연화대로 이운하여 다비식을 봉행할 예정입니다.

 

*붙임 : 1. 해봉당 자승 대종사 종단장 영결식순

2. 해봉당 자승 대종사 행장

3. 해봉당 자승 대종사 종단장 말씀원고(영결사법어추도사조사). .

 


대한불교조계종 기획실 홍보국 주임 김나연(E-mail: jogyepr108@buddhism.or.kr)

Tel : 02-2011-1741 Cell : 010-9337-8285 홈페이지 : www.buddhism.or.kr

2023년 12월 3일 배포

총 페이지 : 23P


대한불교조계종 제공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합니다.



  • 2023-12-03
  • 조회수 513